책 - 리팩토링: Improving 책 읽는 소프트웨어개발자


Refactoring 리팩토링

마틴 파울러 저/윤성준,조재박 공역
대청 | 2002년 03월


사실 프로그래밍 분야는 어찌보면 체계화된 교육 체계가 없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저처럼 전산 비전공자들도 많이 일을 하고 있지만, 각자의 실력과 품질은 그런 것과도 관련없이 천차만별이라고들 하지요.

시중에 많이 나와 있는 객체지향설계, 코딩스타일가이드, 디자인패턴 등의 책들을 읽어보아도 이론은 알겠는데 도대체 어떻게 해야할 지 모르게 될 가능성이 많습니다. 도리어 실제 일을 하면서 경험에 의해 습득해 나가거나 개선해 나아가야할 경우가 더 많겠지요.

그러한 면에서, 저자가 작성해 놓은 자바로 된 길지 않은 소스 코드를 점진적으로 리팩토링의 적용을 통하여 개선해 나가는 것을 간단한 예제를 통하여 쉽게 설명해 주는 이 책은 큰 구원병으로 느껴집니다. 즉, 탁상공론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물고기 잡는 방법을 알려주고 있다고 봐도 좋겠네요. 

또한 이러한 리팩토링 작업이 많이 어렵지만은 않을 것이고, 테스트 기반 개발과 잘 연결할 경우 누구나 좋은 코드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자신감도 어느 정도 심어주는 듯합니다. 

그간 읽었던 책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책인 "소프트웨어 개발의 지혜"(Agile Software Development  저자: Robert C. Martin)를 읽을 때에도, 저자의 친절한 예제 제시 및 설명 방법에 대하여 감탄을 했었지만, 이 책에서도 그런 느낌이 들었습니다. 

어쨌든 이 책은 꽤 두꺼운 양을 자랑하지만, 알고보면 나중에 리팩토링의 사례 확인이나 적용을 위해 찾아 보기용으로 되어 있는 부분이 많고, 앞부분의 한 백여 페이지만 읽어도 됩니다. 그러한 면에서는 부담이 적은 책이라고도 볼 수 있습니다. 

처음부터 기가막힌 설계와 깔끔한 코드로 개발이 되면 좋겠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은만큼 이 책은 반드시 읽어 두고 가까이 참고해야할 책이라고 느껴집니다. 더구나 어느 정도 전산화가 이루어져 있으므로, 앞으로 새로이 개발되는 것보다는 기존의 코드를 유지보수할 일들이 조금 더 많아지지 않을까하는 측면에서도 리팩토링은 더 빛을 발할 것 같습니다.(이러한 주제로 비슷한 책도 구입해 놓았는데 영어라 읽다가 말았네요.)

from my YES24 blog.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