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브 잡스의 신의 교섭력 책을 읽자

신의 교섭력
이수경 역/다케우치 가즈마사 저 | 에이지21 | 2009년 03월

요즘 아이팟 출시로 인해, 얼리어댑터와 IT매니아들 사이에서는 너무나 큰 관심거리가 되고 있는 애플사의 스티브잡스, 하지만 생각보다는 서점에 스티브 잡스에 관한 책이 많지는 않았습니다.

이 책은 그간 단편적으로 들어오던 이 업계의 전설인 스티브 잡스에 대해 좀 더 자세히 알 수 있게 해서 좋았습니다. 이 책을 지은 일본인 저자가 한 때 애플에 근무했었다는 점이 조금 더 내부 사정을 소개하는 데 더 실감이 난 거겠지요.

제목이 신의 교섭력인데, 마치 처세 등의 장르에 속하는 것 같이 느껴집니다. 하지만, 저에게는 그러한 내용보다는 스티브 잡스의 비즈니스 히스토리 정도로 재미있게 읽을 수 있다는 점이 더 다가오는군요.

개인적으로 IT제품 개발에 관심을 가진 사람으로서 스티브 잡스를 반면교사로 삼아보고 싶은 것은 당연하다고 하겠습니다. 다만 잘 몰랐던 내용들(배은망덕하고 파렴치하고 이기적이며 냉혈한인... -> 책의 내용을 읽어본 결과입니다^^)을 보면서, 이런 나쁜 넘(?)이 이다지도 좋은 제품(아이팟, 맥)을 만들다니... 하는 생각이 듭니다.

뭐든지 열심히 하는 모습은 참으로 배울만한데, 예의없고 다소 비도덕적인 행동마저도 서슴치 않았던 모습은 함부로(아무런 철학이나 실력도 없으면서 그냥 따라해서는 안된다는 뜻) 배워서는 안되겠지요^^

스티브 잡스에 대해 기억이 나는 것은 스탠포드 대학의 졸업식에서 했던 유명한 연설과 아이폰이 처음 나왔을 때의 프리젠테이션 동영상을 애플사이트에 접속해서 봤던 것이었습니다. 당시에 맥에서 돌아가는 키노트라는 PT프로그램에 한동안 빠지기도 했는데, 그의 PT실력은 세계 최고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어쨌든 젊은이든 중년이든 한번 읽어보면 나름 대로의 삶의 방향에 있어서 자극을 받을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이 되는 좋은 책이었습니다.

* 내용 추가 - http://imky.egloos.com/2484885

덧글

댓글 입력 영역